이구스, 세계 최경량 협업 로봇 ‘ReBeL’ 출시

폴리머 자동화 기업, igus GmbH(이하 이구스)가 자동화 진입 장벽을 낮추기 위해 런칭한 LCA(Low cost automation) 제품 라인에 ReBeL 로봇을 새롭게 추가하였다. ReBeL은 폴리머 스트레인 웨이브 기어를 사용하여 무게가 단 10kg밖에 되지 않으며, 세계에서 가장 가벼운 협동 로봇으로 제어 시스템을 포함하여 가격이 4,000유로(원화로 500만 원)가 넘지 않아 기존 자동화 적용 분야를 넘어, 바텐더 로봇 등 새로운 영역으로까지 활용 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igus의 자동화 기술 책임자 알렉산더 뮐랜(Alexander Mühlens)은 “생산 현장의 단조로운 작업을 자동화하는데 협업 로봇이 많이 활용되고 있습니다. ReBeL 로봇은 저렴한 비용과 적은 유지 보수 등의 장점으로 소규모 회사나 스타트업에 적용하기에 부담이 없습니다”라고 설명했다.

ReBeL은 모터, 엔코더, 포스 제어, 컨트롤러가 통합된 스트레인 웨이브 기어로 구성된다. 조인트 앞/뒤에 힘과 토크 레벨을 감지하고 제어할 수 있는 인코더를 사용하여, 인간과 로봇의 협업(HRC)을 가능한 ‘다관절 로봇’ 컨셉트의 ReBeL은 가반 하중 2kg이며 가동 범위는 700mm다.

igus의 새로운 협동 로봇 ReBeL

점점 낮아지는 자동화 진입 장벽

로봇의 진입 장벽을 낮추기 위한 노력으로 이구스는 부담 없는 가격 외에도 로봇을 위한 무료 제어 소프트웨어를 함께 제공하고 있다. 알렉산더 뮐랜은 “이구스 로봇 제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로봇의 움직임을 빠르게 정의하고 시뮬레이션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별도 시스템 통합 비용도 절약할 수 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RBTXpert 서비스를 추가로 지원하여 맞춤 솔루션도 쉽게 구현이 가능하다. RBTX는 이구스가 2018년 런칭한 로봇 마켓 플랫폼으로 그리퍼, 카메라, 모터, 센서, 제어 시스템 등 다양한 브랜드의 로봇 구성 요소들이 입점해 있다. 알렉산더 뮐랜은 “RBTXpert 서비스는 RBTX.com에서 판매되고 있는 이구스 외의 다양한 제조사의 로봇 구성 요소 선정과 테스트를 개별적으로 도와주는 서비스로 상황에 맞춰 개별 구성 요소만 따로 주문하거나 이미 조립된 완제품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