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 ELECTRIC, 국내 최초 유일의 국제 표준 기술인 RAIPEnet 해외 진출 적극 추진

광주 글로벌 모터스(이하)에서 현대자동차의 신차 ‘캐스퍼’가 출시된 이후, 해외 기술이 아닌 우리의 기술로 만든 스마트 제조 국제표준인 라피넷'(RAPIEnet)을 전 생산 라인에 적용한 GGM 공정 라인도 새삼 주목받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국표원) 원장은 15일 GGM을 방문한 자리에서 GGM 공장 전 생산 라인에 적용된 스마트 제조 국제표준인 ‘라피넷'(RAPIEnet)의 세계 시장 진출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라피넷은 공장 자동화에 사용되는 각종 센서와 계측기 및 제어 기기를 하나의 통신망으로 통합 제어하는 산업용 이더넷 통신으로 LS 일렉트릭이 자체 개발한 국내 고유의 산업용 통신 기술이다.

특히, 외산 기술에 비해 초기 투자 및 유지관리 비용이 매우 합리적이며, 국제 전기기술 위원회(IEC)의 국제 표준으로 개발돼 범용성이 뛰어나다는 강점이 있다.

LS 일렉트릭과 국표원은 GGM 실증 적용을 바탕으로 라피넷'(RAPIEnet)의 해외 진출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며, 우리의 기술이 아세안을 비롯한 세계 시장을 주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