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비시전기와 EPLAN 디지털 연계 강화

미쓰비시전기가 EPLAN의 새로운 파트너 프로그램인 ‘EPLAN Partner Program’에 가입했다. EPLAN은 다년간 미쓰비시전기의 e-F@ctory Alliance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으며, 이번 연계 강화를 통해 Smart Manufacturing에 있어 디지털 연계와 솔루션 제공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EPLAN Partner Program(EPP)는 EPLAN의 소프트웨어와 파트너 기업의 PLC나 시뮬레이터 등 생산 현장의 기기부품 간의 인터페이스를 공동 개발해 제공하기 위해 이러한 인터페이스의 개발을 추진강화하여 사용자에게 제공하는 부가가치나 품질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미쓰비시전기와 EPLAN이 제공하는 통합 솔루션은 EPLAN의 Electric P8과 FA 기기의 프로그래밍제어를 담당하는 미쓰비시전기의 MELSOFT iQ Works를 접속하여 소프트웨어 간의 심볼릭 주소, I/O 리스트, 프로세스 변수 등의 데이터를 오픈 데이터 형식(Automation ML)으로 송수신 가능하다. 이를 통해 엔지니어링 및 자동화 프로세스의 도입을 최적화할 수 있다.

EPLAN의 데이터 셋을 MELSOFT iQ Works의 PLC 하드웨어 구성 및 소프트웨어 프로그래밍의 기초 데이터로 활용할 수 있으며사용자는 개발의 모든 단계에서 임의의 데이터를 교환편집동기화할 수 있다또한 데이터는 일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제품 개발 프로세스 전체를 통틀어 단일 정보 소스로 유지되며필요에 따라 EPLAN Data Portal로부터 추가 부품 데이터를 입수할 수 있다이러한 연계 기능을 통해 부품 구성과 설계 검토에 관련 소요 시간을 대폭 감소할 수 있다

EPLAN 프로그래머 Marco Litto 씨는 “미쓰비시전기가 당사의 네트워크에 참가하는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EPP를 통해 당사와 파트너 솔루션을 연계함으로써 FA 분야에서 양사 공통의 고객에 대한 이점을 최대화하고 고객과 파트너 모두와 Win-Win 관계를 구축하기 바랍니다.”라고 밝혔

미쓰비시전기 책임자 스기야마 씨는, “EPP 가입으로 EPLAN과의 제휴를 향후 한층 더 강화해 나가는 것과 동시에 고객의 디지털 제조의 도입추진에 더욱 공헌해 나가겠습니다.”라고 전했다

EPLAN과 미쓰비시전기는 지금까지 e-F@ctory Alliance를 통해 한국과 일본유럽을 시작으로 세계 각지에서 제휴해왔다또한 양사는 FA-IT 소프트웨어 플랫폼인 Edgecross, CC-Link나 관련 제품 등의 산업용 네트워크 분야에서도 통합 솔루션을 전개하고 있다이번 EPP 가입을 통해 양사 간의 제휴를 한층 더 강화하는 것으로 사용자에게 최적의 솔루션 제공을 추진해갈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