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9회 한독상공회의소 정기총회 개최, 한국 회장에 BMW 그룹 코리아 김효준 회장, 독일 회장에 자이스 코리아 피터 티데만 대표이사 선출

한독상공회의소는 6월 18일 그랜드 하얏트 서울 호텔에서 열린 제39회 정기총회에서 BMW 그룹 코리아 김효준 회장을 한독상공회의소의 한국 회장으로 재선출했으며, 자이스 코리아 피터 티데만(Peter Tiedemann) 대표이사를 독일 회장으로 선출했다. 양국의 특성을 보다 강조하기 위해 한독상공회의소는 한-독 공동회장 체제로 운영되고 있다.

김효준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한국과 독일 간의 비지니스와 우호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기존의 아우스빌둥을 비롯하여 과학 기술, 문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양국의 선진 시스템을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으며, 피터 티데만 신임 회장은 취임사 중 “한국과 독일은 역사적으로 특별한 파트너 관계에 있습니다. 두려움이 문과 국경을 닫는 위기 상황에서는 상호 이익을 위해 이 파트너십을 존속시키고 비즈니스의 편의를 유지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합니다. 이것이 한독상공회의소의 독일 회장으로서 개인적인 목표입니다”라고 다짐했다.

또한, 김영률 한국바스프 대표이사 겸 회장이 한국 부회장으로 선임되었으며, 스테판 스프로이(Stefan Spreu) 엘링크링거코리아 사장 겸 대표이사가 독일 부회장으로 선임되었다. 신임 이사로는 미하엘 헤닉(Michael Hennig) 한국리커만주식회사 대표이사, 박현남 도이치은행 서울지점 대표, 울프 알빈손(Ulf Albinsson) 타우러스시스템즈코리아 부사장, 이지숙 바이엘코리아 주식회사 부사장과 홀가 게어만(Holger Gerrmann) 포르쉐코리아 대표 겸 CEO가 선출하였다.

사진 설명

(첫째줄 좌에서 우로) 조규상 다임러트럭코리아 대표이사, 알레한드로 아리아스(Alejandro Arias)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한국 지사장, 김영률 한국바스프 대표이사/회장, 바바라 촐만(Barbara Zollmann) 한독상공회의소 대표, 김효준 BMW 그룹 코리아 회장, 피터 티데만(Peter Tiedemann) 자이스 코리아 대표이사, 이지숙 바이엘코리아 주식회사 부사장, 박현남 도이치은행 서울지점 대표, 추콩 럼(ChewKong Lum) 지멘스(주) 대표이사 사장/최고재무책임자, 홀가 게어만(Holger Gerrmann) 포르쉐코리아 대표/CEO

(둘째줄 좌에서 우로) 프랑크 셰퍼스(Frank Schaefers) 로버트보쉬코리아 대표이사, 김맥스 헬라 코리아 대표이사/사장, 울프 알빈손(Ulf Albinsson) 타우러스시스템즈코리아 부사장, 미하엘 헤닉(Michael Hennig) 한국리커만주식회사 대표이사, 얀 페터 울(Yan Peter Uhl) 에스에이피 코리아 최고재무책임자/대표이사, 스테판 스프로이(Stefan Spreu) 엘링크링거코리아 사장/대표이사, 최태연 한국뷔르트 지사장, 크리스티안 그뢰가(Christian Groeger) 에펜도르프코리아 대표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