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천그룹 ‘제52회 전국 기능경기대회’에 공작기계 120대 후원

대한민국 대표 공작기계 기업 화천그룹이 우수 기능인력을 육성하고 국가 기술발전에 기여하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제52회 전국 기능 경기대회’ 후원에 발 벗고 나섰다.

지난 4일~11일 8일 동안 제주 국제컨벤션센터와 어음기능경기장 등 7개 경기장에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50개 직종에 17개 시·도 대표선수 1,900여명이 대거 참가하였다. 직종별 입상자에게는 각각 1,200만원(금), 800만원(은), 400만원(동)의 상금과 국제기능올림픽대회 국가대표 선발전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되며, 공식 후원사인 삼성전자, 현대중공업, 화천그룹 등에 취업이 보장되는 만큼 관련 기능인에게는 매우 중요한 대회라고 할 수 있다.

화천그룹은 지난 2010년 한국산업인력공단과 MOU를 체결하고 매년 국내외 기능대회에 사용되는 공작기계와 선수들을 위한 교육, 취업활동을 후원하고 있다. 화천그룹은 이번 전국 기능경기대회에도 범용밀링, 범용선반, CNC밀링(VESTA-660), CNC선반(Hi-TECH 200A)을 포함한 120대의 장비와 기술서비스를 지원하였다.

화천그룹 관계자는 “한국의 산업기술이 세계 선두를 지키고 세계 산업기술의 표준이 될 수 있도록 우수 기능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하였다.

대한민국 공작기계의 표준

공작기계란 기계 금속을 가공하는 기계로 흔히 기계를 만드는 기계라고도 볼 수 있다. 국내기능경기대회에서 공작기계를 사용하는 종목은 폴리메카닉스, 금형, CNC밀링, CNC선반 등 4개 직종으로 다소 낯설게 느껴지지만 우리 산업의 근간이 되는 굉장히 중요하고 고도의 기술력이 요구되는 분야이다. 0.001 mm 단위의 정밀도를 겨루는 대회에서 선수들은 본인의 기량을 최대한 발휘하기 위해서는 공작기계의 품질이 매우 중요한데, 국가대표선수를 선발하는 기능경기대회에서 ‘화천’의 공작기계가 사용된다는 점은 이미 국가에서 그 품질을 인증 받은 것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 전국기능경기대회에 후원한 화천그룹 장비 아래와 같다.

HL-380 (범용선반)

범용선반 ‘HL-380’은 충격과 진동 흡수에 최적화된 구조로, 초정밀 테이퍼 롤러 베어링과 침탄열처리 및 정밀 연삭 기어 류 사용으로 강력 고속절삭이 가능한 수평형 선반이다.

HMV-1100 (범용밀링)

복합 정밀가공 범용밀링 HMV-Series는 고 장력 벨트와 고강성의 Spindle을 사용하여 강력 절삭 작업이 가능하다. 또한 Box 형식의 열대칭 Frame 구조와 최적화괸 사양으로 안정적인 정밀가공을 실현한다.

VESTA-660 (CNC밀링)

부품가공에 최적화된 최고의 성능으로 높은 생산성을 제공하는 CNC밀링 머신으로, 공구의 수명 관리 및 안전한 작업을 제공하는 공구 과부하 검출 시스템(HTLD), 가공의 효율을 높이는 고능률 윤곽제어 시스템(HECC)과 절삭 이송속도 최적제어 시스템(OPTIMA), 온도 변화를 실시간 보정하는 열 변위 통합제어 시스템(HTDC) 등의 독자적인 가공 제어 시스템을 통해 다양한 작업환경과 가공 조건에서 발생하는 각종 변수를 실시간 진단하고 보정하여, 효율적이고 정밀한 가공을 제공한다.

 

Hi-TECH 200A(CNC선반)

8”-10” 박스웨이 타입 수평형 CNC 선반 ‘Hi-TECH 200A’는 고속 공구대와 탁월한 급이송 속도로 다양한 가공조건에 정밀한 고속가공 대응으로 높은 생산성을 제공하며,사용자의 요구에 맞춰 다양한 주축 크기를 제공하며 컴팩트한 설계로 기계 사이즈를 최소화함과 동시에 견고한 박스웨이 구조로 장시간 가공에도 안정적인 정밀도를 자랑한다.